천국의 비유-8 (종들과 결산하는 임금)


종들과 결산하는 임금

(마태복음 18:23-35)
23 이러므로 천국은 그 종들과 회계하려 하던 어떤 임금과 같으니
24 회계할 때에 일만 달란트 빚진 자 하나를 데려오매
25 갚을 것이 없는지라 주인이 명하여 그 몸과 처와 자식들과 모든 소유를 다 팔아 갚게 하라 한대
26 그 종이 엎드리어 절하며 가로되 내게 참으소서 다 갚으리이다 하거늘
27 그 종의 주인이 불쌍히 여겨 놓아 보내며 그 빚을 탕감하여 주었더니
28 그 종이 나가서 제게 백 데나리온 빚진 동관 하나를 만나 붙들어 목을 잡고 가로되 빚을 갚으라 하매
29 그 동관이 엎드리어 간구하여 가로되 나를 참아 주소서 갚으리이다 하되
30 허락하지 아니하고 이에 가서 저가 빚을 갚도록 옥에 가두거늘
31 그 동관들이 그것을 보고 심히 민망하여 주인에게 가서 그 일을 다 고하니
32 이에 주인이 저를 불러다가 말하되 악한 종아 네가 빌기에 내가 네 빚을 전부 탕감하여 주었거늘
33 내가 너를 불쌍히 여김과 같이 너도 네 동관을 불쌍히 여김이 마땅치 아니하냐 하고
34 주인이 노하여 그 빚을 다 갚도록 저를 옥졸들에게 붙이니라
35 너희가 각각 중심으로 형제를 용서하지 아니하면 내 천부께서도 너희에게 이와 같이 하시리라

이 비유는 명백하다.

주님 가르치신 기도에서
주님께서는 천국의 자녀 된 자(종)를
영원한 형벌의 큰 죄에서 용서 해 주셨으니
다른 사람의 과실을 용서하라고 명하신다.

이 비유는 주님 가르치신 기도 중

“우리가
우리에게 죄 지은 자를 사하여 준 것같이
우리 죄를 사하여 주옵시고“

사람의 과실을 용서하라는 교훈의 반복이다.

(마태복음 6:12-15)
12 우리가 우리에게 죄 지은 자를 사하여 준 것같이 우리 죄를 사하여 주옵시고
13 우리를 시험에 들게 하지 마옵시고 다만 악에서 구하옵소서
(나라와 권세와 영광이 아버지께 영원히 있사옵나이다 아멘)

14 너희가 사람의 과실을 용서하면 너희 천부께서도 너희 과실을 용서하시려니와
15 너희가 사람의 과실을 용서하지 아니하면 너희 아버지께서도 너희 과실을 용서하지 아니하시리라

그런데 나(우리)는 상대의 잘못을 용서하지 않을 뿐 아니라
나와 의견이 다르기만 해도 원수처럼 미워하지 않나?

(관련 글 찾아보기 Link: mouse로 Click하면 됩니다)

1. (천국은 마치)     2. (씨 뿌리는 비유)
3. (알곡과 가라지)   4.  (겨자씨)
5. (누룩)            6.  (밭에 감춘 보화)
7. (좋은 진주)       8.   (물고기 잡은 그물)
9. (종들과 결산하는 임금)  10.  (포도원의 품군)
11. (혼인 잔치)      12.  (열 처녀의 비유)
13. (달란트의 비유)  14.  (종합)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